[화보] 2021-2022 한국배구연맹(KOVO) 여자 신인선수 드래프트 현장

포토 / 문복주 기자 / 2021-09-07 16:02:26

우선 지명권 5장을 가진 AI페퍼스는 7일 서울 청담동 리베라호텔에서 열린 2021-2022 한국배구연맹(KOVO) 신인 드래프트에서 대구여고 세터 박사랑을 첫 번째 지명했다

기존 구단들은 페퍼저축은행의 우선 지명 이후 사전에 정한 순번에 따라 KGC인삼공사, 현대건설, 한국도로공사, 흥국생명, IBK기업은행, GS칼텍스순으로 선수들을 선발했다.





































[ⓒ 더스파이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THE SPIKE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