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나무들의 배구 사랑, 2020 현대캐피탈·KOVO배 유소년배구대회 성료

아마배구 / 이정원 기자 / 2020-01-06 11:04:00


[더스파이크=이정원 기자] 현대캐피탈과 KOVO에서 주최-주관한 2020 현대캐피탈 KOVO배 유소년 배구대회가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유소년 클럽 활성화와 배구 저변 확대의 일환으로 개최된 이번 대회는 5일 천안 유관순체육관과 현대캐피탈 복합 베이스캠프 등 총 4개 경기장에서 진행됐다.

이번 대회에는 남녀 프로배구 11개 팀에서 운영하는 유소년 클럽 25개 팀에서 약 4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했다. 한국배구연맹(KOVO)을 비롯한 배구 관계자들도 다수 참석했다.

초등부 혼성, 중등부 여자 그리고 중등부 남자팀으로 구분해 예선과 본선 그리고 결승으로 진행되어 초등부 혼성에서는 OK저축은행 유소년 배구단, 중등부 여자 팀에서는 KB스타즈 청소년 그리고 마지막으로 중등부 남자팀에서는 스카이워커스 유스클럽팀이 우승했다.

대회가 진행되는 경기장마다 선수 가족들의 열띤 응원전이 펼쳐졌다. 또한 배구 꿈나무 선수들도 지금까지 준비한 자신들의 기량을 마음껏 뽐내는 시간이 되었다.

스카이워커스 유스클럽팀 초등부 주장 김건우 군은 "많은 사람들이 보는 경기장에서 뛰며 조금은 떨렸지만, 진짜 선수가 되어 경기를 한 것 같아 너무 좋았다"라고 대회 참가 소감을 이야기했다.

대회에 참석했던 각 구단 배구 관계자를 비롯해 한국배구연맹(KOVO)에서도 적극적인 유소년 클럽 육성과 클럽 대항전도 계속해서 발전시켜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사진_현대캐피탈 제공

[ⓒ 더스파이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THE SPIKE SNS